UPDATED. 2020-10-06 03:51 (화)
충남 - 계란유통시설 방역과 위생 모두 잡는다
충남 - 계란유통시설 방역과 위생 모두 잡는다
  • 박창순
  • 승인 2020.06.18 22:1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 

- 신설 식용란 선별포장업소 대상 현장 지도·점검 실시 -

충남도는 이달 말까지 식용란 선별포장업소를 대상으로 방역·위생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

이번 점검은 지난달 28일 식용란 선별포장업에 방역·소독시설 설치 및 운영이 의무화됨에 따른 조치다.

도는 올해 신규 허가된 업체를 중심으로 소독시설 설치와 가동 여부를 점검하는 등 조류인플루엔자 예방 및 안전한 축산물 생산을 독려할 방침이다.

특히 산란계 농장 내 허가업소에 대해 축사와 선별포장 장소 간 교차오염을 방지하고, 타 농장 계란 반입 시 방역 조치 등에 대해서도 점검한다.

이와 함께 하절기 식품안전을 위해 깨지거나 오염된 계란의 보관·유통 여부도 현장 점검한다.

도 관계자는 “이번 지도·점검이 직접 현장에서 업체별 맞춤형으로 이뤄지는 만큼 방역이나 축산물위생 준수사항에 익숙하지 않은 업체에 도움이 될 것”이라며 “안전한 축산물 생산에 기여하겠다”고 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